하이트진로, 10년째 명절 '이웃사랑 나눔' 실천
하이트진로, 10년째 명절 '이웃사랑 나눔' 실천
  • 김주훈 기자
  • 승인 2021.02.02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가운데)가 2일 서초동 본사 사옥 앞에서 34개 사회복지기관에 가래떡과 만두 약 1만인분을 전달했다. © 뉴스1


(서울=뉴스1) 이주현 기자 = 하이트진로가 올해도 명절 맞이 이웃사랑 나눔 활동을 이어간다.

하이트진로는 신축년 설을 맞아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명절 음식을 후원한다고 2일 밝혔다. 준비된 떡국 떡과 만두 약 1만인분은 서울역 쪽방상담소,부산 마리아마을 등 전국 34개 사회복지기관에 전달된다.

하이트진로는 저소득층 가정의 아동, 장애인, 노인 등 명절에도 가족과 함께 하기 어려운 이웃들과 따뜻한 떡국으로 정을 나누고자 설 나눔 행사를 마련하게 됐다.

지난해 설에는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를 포함한 임직원 30명이 노숙인들을 위한 떡국 배식 봉사를 시행했다. 올해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하이트진로 서초사옥 앞에서 사회복지기관에 전달하는 것으로 대신했다.

하이트진로는 2012년부터 약 460여곳 사회복지기관, 16만여명의 취약계층 이웃들에게 명절 음식을 후원해왔다.

김인규 대표는 "코로나19로 더욱 추운 명절을 맞이하게 될 이웃분들께 작은 도움이나마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100년 기업으로서 우리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하이트진로는 명절뿐 아니라 사회복지기관과 연계해 지역사회 밀착형 나눔 활동도 진행하고 있다. 지난 1월에는 서울 쪽방촌에 떡과 핫팩을 지원했고, 창원시 저소득층 다자녀 가정에 간식선물을 지원했다. 올해도 폭염, 수해, 한파 등을 이겨내는 데에 도움이 되도록 다양한 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